아부 사이프의 전투의 예술(Kunst des Fechten)

zairai.egloos.com

포토로그



태그 : 롱소드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The flourish of the Hanko Döbringer codex MS 3227a

이른바 "뉘른베르그 하우스북"이라 불리는 서적, 분류번호 MS3227a에는 리히테나워 검술의 가장 오래된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되브링엔의 사제 한스(Hanko Döbringer)가 쓴 것으로 알려진 이 내용에는 리히테나워 검술에서 보기 드문 플러리쉬(품새, 투로)가 수록되어 있습니다. 한코 되브링어는 이 투로에 대해 Wiltu weydenlich ...

고전검술훈련 20181223 경로당 스파링을 경계하려면

타 멤버들의 경로당 스파링에 대비되는 적절한 스파링이 나온 것 같아서 마음에 드네요. 확실히 리히테나워류의 방어구 없는 고속 스파링이 이뤄지려면 1.역사적 스펙의 피더가 있어야 하고, 2.근접전 상태에서 싸워야 합니다. 이전에도 자주 말해왔듯이 이것이 하나의 갈라파고스적인 양상을 만들어내기는 하지만, 거리를 두고 속도,타이밍으로 싸우게 되면 누구 하나 ...

고전검술훈련 20181209 압슈나이든(눌러썰기)의 공포

요즘 들어 해도 짧아지고 이거저거 하다보면 시간이 순식간에 지나가서 스파링도 못하고 집에 갈 때가 부지기수네요. 기술 영상도 한참 다른거 하다가 급하게 찍기 시작하는 경우가 대다수입니다. 그래서 어두워졌을때 찍은 영상도 가끔 들어가지요. 이 클립도 경쟁 스파링이라기보다는 스파링 지도였고 마스크를 쓰고 속도, 속임수, 타이밍 요소가 들어갔을 때 어떻게 공...

베기장출병 20181202

지지난주에는 2016년 7월 이후로 2년도 넘어서 용인베기장에 다녀왔었습니다. 어쩌다보니 후기가 늦었네요. 영상도 찍힌 게 많지 않아서 편집에는 나름 신경을 썼는데, 다행히도 베기영상은 별로 없었어도 다이제스트 형식으로 마무리할 수 있었습니다. 분명히 2016년만 해도 나름 그럭저럭 베기가 됐는데, 이번에는 그냥 망했습니다. 이게 초겨울에는 원래 이렇게...

요아힘 마이어의 행엔과 휘감기

요아힘 마이어의 행엔과 휘감기입니다. 행엔이란 건 검을 비스듬하게 뉘어서 상대 검을 받아흘리거나 멈추는 자세로, 일본의 받아흘리기(우케나가시)와 비슷해 보이지만 기본적으로 면을 들이대고, 흘리는 것뿐만이 아니라 달려들어 멈추게 밀어버리는 용도도 가지고 있습니다. 그 상태로 검을 멈추고 요아힘 마이어 독자적인 특기 기술 빈트하우(휘감는 베기)로 연동시키며...

그룹 멤버의 알비온 링겍 롱소드 등장

오늘 세션에서 ARMA그룹의 멤버가 알비온 링겍을 사왔네요. 결론만 말씀드리자면 정말 놀라운 도검입니다. 전 코디네이터였던 Entreri햏의 알비온 탈호퍼는 같은 칼날을 사용하는데도 끝부분이 묵직하고 휘두르는데 좀 힘이 들어서 군용이라 이렇게 디자인이 된건가 의심스러웠었습니다. (■탈호퍼 리뷰 링크) 그런데 이 알비온 링겍은 같은 15a칼날을...

요아힘 마이어의 두번 썰기

리히테나워 검술에서 썰기(Schnit)란 찌르기(Stechen), 베기(Hauen)와 함께 이른바 3가지 상해를 구성하며, 상대를 찌르거나 벨 수 없을 만큼 가까운 상황에서 칼을 누르고 앞뒤로 저미며 썰어대는 공격을 말합니다. 위쪽으로 올려써는 것을 슈나이든, 아래쪽으로 내려써는 것을 압슈나이든이라 구분합니다. 썰기는 보통 손이나 팔, 목 등 확실하게...

요아힘 마이어의 두번 빗맞히기

16세기의 리히테나워 검객 요아힘 마이어는 자신의 책에서 상대방에게 속임수를 두번이나 쓰는 방법에 대해 해설했습니다. 리히테나워 검술을 비롯 르네상스 시대의 유럽 검술은 속임수를 쓰고 상대방을 치는 것이 매우 위험하다고 주장했으며 그 이유는 속임수를 쓰고 진짜 공격으로 넘어가는 동안 상대의 단순하고 정직한 한방에 대처를 못하고 맞게 된다는 것이었습니다....

리히테나워류 노마스크 스파링, 위험? 안전?

그동안 무게중심이 뒤로 가있고 타격력이 약하게 만들어진 피더가 어쩌고~ 컨트롤이 어쩌고~ 했지만 사실 노마스크 스파링은 아주 위험한게 게 맞습니다. 게다가 옛날 피더 유물들을 보면 끝부분이 아주 얇아서, 끝으로 스쳐지면 살이 갈라지기 딱 좋습니다. 그래서 ARMA의 수장 존 클레멘츠도 과연 이런 물건으로 어떻게 방어구 없이 스파링을 했을까? 라는 고민을...

SparringGloves.com "the HOOF" Gloves

마침내 HEMA계의 베스트셀러 Sparringgloves.com 제품이 왔습니다. 이런 영상을 비롯하여 HEMA토너먼트 쪽에서는 가장 높은 빈도로 찾아볼 수 있는 글러브 메이커죠. 저도 이런 종류의 글러브에 대해서 너무 굵고 크고 둔중한 것 등 여러 우려를 가지고 있었지만 1월쯤 주한미군 검객의 방문으로 이 제품을 써보면서 기존의 생각은 편견에 불과했...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