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부 사이프의 전투의 예술(Kunst des Fechten)

zairai.egloos.com

포토로그



이들리브 최신 근황 시리아 내전

(2019년 12월 19일 이후 얻은 땅, Islamic World News제공)


(2020년 2월 10일 근황, Islamic World News제공)


제25특수임무사단(타이거 부대)의 진격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레바논 정당 헤즈볼라, 아프간 난민부대 리와 파테미욘도 진격하면서 두 부대가 합류했습니다. 4기갑사단과 리와 파테미욘 분견대가 알레포 서부의 라쉬둔4 지역을 2시간전에 점령하는 등 어려워만 보였던 M5고속도로 전면 재개통이 눈앞입니다. 현재는 2013년에 독가스 이슈가 터졌던 칸 알 아살 육군석유저장고 (2013년 당시 정부군 최후거점)으로 강공을 퍼붓고 있으며 여기가 점령되면 M5고속도로를 통제하에 둘 수 있습니다. 이것으로 이번 공세 작전명 재탈환(Redeption)도 성공적으로 마무리를 앞두고 있습니다.

(ICARDA-국제 건조지역 농업재건기구 알레포 지부에 입성한 타이거부대 타하 여단 장병들)


(굴비 엮듯이 산지직송된 알카에다 포로들)


일이 심상찮게 돌아가자 터키측은 러시아와 협상을 시도했지만 역시 타이거부대 샤힌 그룹 사령관인 슐레이만 샤힌 피셜로 협상이 실패했고, S-400대공시스템으로 시리아 상공은 보호받고 있어 터키 전투기가 못온다 운운하는 포스팅이 올라오기도 했습니다. 협상은 확실히 실패했지요.

(시리아 이들리브 콰미나스에 진입한 터키군 보병)


일이 이렇게 되자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과거에는 반군에 장비만 지원하더니 이제는 터키군 병력을 직접 전선에 투입하고 더 많은 기갑차량들을 증파했습니다. 늘 그렇듯이 타프타나즈 구 시리아군 헬기공항에 이걸 집결시켜 놓았는데요.



시리아 정부군과 다시한번 포격 배틀이 벌어져 터키군 5명이 사망 4명 부상하고 M60개량형 전차가 털리는 수모를 겪었습니다.

(포격전에 의한 정부군 전사자 사진)


물론 정부군도 피해는 있었습니다. 3명 사망 이야기가 나오고 있네요.

시밤쾅


한편 계속해서 털리던 타흐리르 알 샴도 자신감을 얻어 타이거 부대의 돌출부 미즈나즈 시에 자살폭탄차량부터 들이받는 공세를 개시했지만 타하 여단의 방어에 공세 실패했습니다. 타하 여단에서는 6명이 전사했다고 하네요.

한편 사라킵 서쪽의 나이랍 마을에 대한 반군의 공세가 시작되어 터키군의 직접 지원 아래 나이랍 마을의 일부를 친터키 반군인 국가해방전선이 점령했고, 인증샷을 찍었습니다. 대공미사일로 정부군의 Mi-8헬기를 격추했습니다.

반군의 대공미사일에 격추되는 시리아군 Mi-8헬기. 마지막에 보면 승무원 셋이 불타는 헬기에서 뛰어내렸지만 낙하산이 없어 그대로 추락합니다.

파일럿 셋의 신상이 발표되었는데 샤라프 이사 이즈알딘 준장, 조종사 샤라프 알리 할라끄, 조종사 바샤르 마흐무드 사므라 라고 합니다. 순교자들의 명복을 빕니다.

상황이 어렵지 않나 싶었습니다만 1시간 전쯤 친정부 민병대가 반격을 가해 싹다 털어버리고 나이랍 마을을 재탈환했다는 소식이 들어왔습니다. 터키군이 뭘 도와주는건지 도무지 모르겠네요.

덧글

  • 관찰자 2020/02/11 23:04 # 삭제 답글

    터키 지원 반군은 어디서 대공미사일을 손에 넣었을까요? 시리아 내전에서 그렇게 사용 빈도가 높지 않은 무기인데.
  • 아부사이프 2020/02/11 23:28 #

    정부군 무기고 등에서 노획한 것들입니다. 초기에는 정규 대공장비들도 노획했었고 이걸로 정부군 항공기를 격추하기도 했는데, 나중에는 러시아의 전자전으로 먹통이 되었다고 합니다. 저공으로 움직이면 이글라, 스트렐라 같은 개인휴대용 대공미사일에 당하기 때문에 보통 정부군이 공습할 때에도 헬기들은 꽤 높이에서 작전하는데 이번에는 어쩌다 실수로 저고도까지 내려왔나 보네요.
  • KittyHawk 2020/02/12 14:24 # 답글

    정부군 헬기 피격영상을 보니 러시아군 하인드와 하보크들은 쏠테면 쏴보라는 식으로 아예 저공에서 돌격하듯 지상을 싹 쓸고 가고 반군쪽에선 절망적인 말을 내뱉는 장면을 담은 영상과는 너무 대조적인 감이 드네요.
  • 발키리 레나스 2020/02/12 22:04 # 삭제 답글

    이미 석유저장고도 시리아군에게 넘어왔습니다. 터키군의 온갖 방해에도 임무를 완수하는 시리아군을 보면 전보다 놀라울 만큼 전투력이 올라간거 같습니다. 터키의 위협에 대해 시리아정부는 터키가 오히려 시리아영토를 침범했고 국제법을 심각하게 위반하고 있다고 응답했습니다. 사실 터키가 하는 행동은 명백한 국제법위반에 침략이 맞습니다.
  • KittyHawk 2020/02/12 23:25 #

    쿠르드 세력이 정말 걱정되어서 그러는거라면 시리아 정부와 협의 후 명분 있게 처리해도 될 일을 지금 에르도안 측이 벌이는 일들은 그냥 똘끼 내지 오스만 제국을 다시 한 번 하겠다는 망상의 집합으로 밖에 안 보이더군요. 지금 터키는 국부 무스타파 케말이 오스만 제국적 색채를 왜 지우려고 했는지 까맣게 잊은듯이 굴고 있어요.
  • 발키리레나스 2020/02/12 23:24 # 삭제 답글

    오늘 카미실라쪽으로 들어가려는 미군을 시리아검문소에 막았고 그뒤 시위대들이 미군차량에 돌을 던지고 난리가 나자 미군이 발포했다고 합니다. 이사건으로 시위대 한명이 사망했도 뒤이어 러시아군이 패트롤을 돌다가 마주쳤고 현재 미군은 전투기의 호위를 받으면 철수했다고 합니다. 미군은 아이에스 소탕도 끝났으니 떠날때가 된거죠. 박수칠때 안떠나면 욕만 먹을 뿐입니다.
  • KittyHawk 2020/02/12 23:26 #

    트럼프는 끼어들어봐야 건질 것도 없는 동네이니 이제 그만 두자는 쪽이 강한게 분명해보이지만 그의 반대파들의 아집이 워낙 대단한지라...
  • 거북이 2020/02/13 15:21 # 삭제 답글

    이번에 에르도안이 기존 이들리브 공세 이전 라인으로 시리아군을 밀어내겠다고 선언하면서 터키군과 터키 괴뢰군이 연합해 직접 시리아군과 교전하고 있더군요. 훼방꾼 미국도 터키의 주장을 지지한다고 그러고 있고.

    반면 러시아는 강한 비난을 퍼붓고 있던데 그 와중에 에르도안은 더 이상 시리아와 러시아 군용기가 이들리브를 맘대로 폭격하지 못하게 하겠다고 엄포를 놓고 있으니 미친 건지 뭔지

    아직까지는 시리아 정부군의 공세 추세가 계속되는 마당이지만 이번에도 이들리브의 해방은 좌절되는 것이 아닌가, 터키-시리아의 전면전으로 치닫는 것은 아닌가 걱정이 됩니다.
  • ㅇㅇ 2020/02/13 18:28 # 삭제

    미국은 트럼프가 발 뺀줄 알았는데 왜 그러는건지...
  • 아부사이프 2020/02/13 19:29 #

    저도 걱정이 됩니다. 하지만 일단은 격퇴한 것으로 결론났으니 상황을 두고봐야 할겁니다. 트럼프는 정책관료들 속칭 딥스테이트의 강한 저항을 받았었죠. 그래서 애매한 상태인 것이라 봅니다.
  • 발키리 레나스 2020/02/13 20:03 # 삭제

    터키가 말한 시리아와 러시아군용기를 활동못하게 하겠다는것은 단순엄포니다. 터키 육군방공장비는 맨패드나 어벤져 시스템 같은 단거리 위주입니다. SU35같은 고성능 전투기는 어림도 없습니다. 터키가 호크미사일을 가지고 있기는 하나 그건 공군소속이고 비행장 방어용 입니다. 게다가 호크는 오랫된 장비라서 러시아전자전에 바로 먹통될것입니다. 그덕택에 터키는 패트리어트 미사일 구입을 원해왔는데 미국이 거절했죠.
  • ㅇㅇ 2020/02/13 18:32 # 삭제 답글

    쿠르드 상대 할때처럼 터키가 직접 개입하려는거 같은데 반군이야 껍데기니 상관 없는데 시리아군이 터키 정규군을 막아낼 능력이 안될텐데 이란이나 러시아가 직접 개입하는게 아니면 지금까지 성과 전부 날아갈지도 모르겠습니다
  • 아부사이프 2020/02/16 03:30 #

    터키가 APC를 반군에게 제공하고 휴대용 대공미사일을 원조하며 포격은 직접 도와주는 등 개입 수위를 높이긴 했습니다만 본격적으로 지상전 최전방에 터키군을 직접 교전시키지는 않고 있습니다. 말은 거창하게 하지만 정작 일종의 "선"을 지키는 느낌입니다.
  • 발키리레나스 2020/02/14 15:47 # 삭제 답글

    오늘 반군 SNS로 맨패드로반군이 헬기격추하는 동영상을 떠습니다. 맨패드 격추가 맞았습니다. 헬기승무원 3명의 순교에 애도를 표합니다. 그리고 오늘 상황보니 터키군이 협박하던 말던 시리아군은 시리아M5고속도로 반군 돌출부를 점령하고 있던군요. 아마 큰일이 없다면 오늘내일중으로 M5고속도로를 개통할거 같습니다.

    닉네임
  • 발키리 레나스 2020/02/14 21:44 # 삭제 답글

    오늘 반군 맨패드에 시리아군 헬기가 또 추락했네요. 이거 터키가 맨패드를 반군에게 지급한게 아닌가 의심가네요.
  • 아부사이프 2020/02/14 21:56 #

    방금 알 마스다르 뉴스로 확인헸는데 자기들도 전면전이 부담되니 시리아군 항공기에 한해서 사용을 허가한 것 같네요.
  • 발키리레나스 2020/02/14 22:36 # 삭제 답글

    드디어 M5고속도로 개통을 시리아정부가 발표했습니다.시리아군이 터키의 끈질긴 방해에도 전략적 목표를 달성한거 보니 대단하다고 생각이 듭니다. 지금 휴전에 들어가더라도 정부군 입장에서 엉청난 전략적 이득을 챙김셈이지요.
  • 아부사이프 2020/02/16 03:28 #

    M5고속도로 재개통 선언, 터키군 개입했다 나이랍 마을에서 패퇴, 2번째 정부군 헬기 격추, 터키군 AIFV 녹아내림, 군사연구센터 재점령 등등 엄청난 이슈가 폭풍처럼 쏟아지는데 요즘 너무 바빠서 각잡고 포스팅할 시간도 안나네요....ㅠㅠ
  • 드사아 2020/02/17 05:17 # 삭제 답글

    드디어 이제 드디어 끝이 조금씩 보이기 시작하는 것 같습니다
  • 아부사이프 2020/02/17 14:09 #

    수도방위 제4기갑사단이 아무것도 안하고 있는줄 알았더니 이번에 알레포 북부로 출병 타이거부대와 헤즈볼라, 파테미욘과 함께 그동안 제압도 못했던 하리탄 지역과 알레포 교외지대를 싹싹 털어버렸더군요. 타흐리르 알 샴과 국가해방전선, 터키군의 반격도 모조리 실패했습니다. 근 며칠간 성과가 너무 엄청나서 전개가 너무 빠르네요. 한시바삐 포스팅 해야겠습니다.
  • 발키리레나스 2020/02/17 18:50 # 삭제 답글

    시리아반군에 무슨 문제가 발생했습니까? 이번에 며칠상간에 시리아군이 말그대로 종횡무진 파죽지세로 반군지역을 밀어 버리던군요. 1년과 비교해도 전진속도가 어마무시 합니다. 타흐리르얄샴은 반격다운 반격도 못하고 박살나고 있는 형국입니다.
  • 아부사이프 2020/02/17 22:00 #

    그전까지 타흐리르알샴+투르키스탄 이슬람당+탄잠후라스알딘 이 지하디 삼대장이 역량이 부족하면 친터키 반군이 지원하는 패턴이었는데, 지금 리비아로 2300명이상 가 있어서 예비병력이 아예 없는게 문제입니다. 터키가 AIFV장갑차를 지원하곤 있는데, 이거 전면에서 .50중기관총 막는게 고작인 물건이라 고화력이 난무하는 시리아 전장에선 빚좋은 개살구일 뿐이죠.
  • 발키리레나스 2020/02/18 00:00 # 삭제

    저가 보기에는 리비아에간 2300명은 영영 안돌아올것으로 보이네요., 일단 리비아파견병 월급이 무려 2000달러나 되고 게다가 전투 난이도도 시리아에 비하면 낮습니다. 시리아는 T90전차와 열영상스코프와 야간투시경으로 무장한 부대와 상대 해야 하지만 리비아는 시리아보다 무장수준이 휠씬 떨어지는 부대가 상대지요. 거기다 시리아는 시리아정부가 거의 정리 끝나고 마무리만 남은 상황이기 때문에 더더욱 다시 올필요가 없습니다.
  • 아부사이프 2020/02/18 07:24 #

    타흐리르 알 샴 간부 둘과 200명의 알카에다 전사들이 시리아를 떠나 리비아에 입국했다는 말이 나왔네요. 터키가 지하디스트의 이들리브 철수를 리비아에서의 신변 보장이라는 떡밥으로 제시하고 있고, 이에 응한 간부들이 자기 휘하의 부대를 데리고 조직을 이탈하는 것 같습니다. 한편 리비아로 떠난 시리아 반군 중 41명이 이탈리아로 도주했다네요.
  • 알카시르 2020/03/05 13:34 #

    리비아에서 지하드를 계속하려고 간 것 아니었나요? 왜 이탈리아로 도주하지?
  • 살람 2020/02/20 13:56 # 삭제 답글

    그나저나 저기 투입된 터키군은 징집병이겄죠? 러시아도 징집병을 우크라이나,시리아에 투입했다는데. 얘네도 불쌍하네요
댓글 입력 영역